"아빠, 창피해요!"
"아빠, 창피해요!"
  • 정상수
  • 승인 2018.12.01 14:2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빠 미소’는 참겠는데, ‘아빠 댄스“는 좀...
프랑스 "부이그(Bouygues) 텔레콤"가 선보인 2018 크리스마스 광고
프랑스 "부이그(Bouygues) 텔레콤"이 선보인 2018 크리스마스 광고

아빠는 흥이 많다. 길 가다 세 사람이 박수 치면 춤춘다는 사람이 있었다. 아빠도 그렇다. “예헤에, 예헤에...음악만 나오면 아빠는 춤춘다. 어릴 때는 나도 즐거웠다일곱 살, 열다섯 살까지는 참았다. 스무 살이 되자, 아빠가 창피했다.

아빠는 이제 할아버지다. 조용한 거실 크리스마스 트리 아래의 작은 선물상자에서 음악이 나온다. 궁금해 열어보니 스마트폰. 영상통화 화면에 아기 안은 아들이 춤추며 등장한다. “아빠, 메리크리스마스!”

화면으로 마주보며 춤추는 아버지와 아들, 아들의 아들 위로 자막이 떠오른다. “이번 크리마스엔, 기술보다 더 많은 걸 선물합니다(This Christmas, offer much more than technology) - 기술을 좋아하는 부이그(Bouygues) 텔레콤."

“Hey (Hey) What's the matter with your head? Yeah...”로 시작하는 광고 음악은 미국 록밴드 레드본(Redbone)1974년 히트 싱글 “Come and Get Your Love”

기술 좋아하는 텔레콤 회사가 브랜드 광고에서는 일부러라도 감성적 접근을 한다. 사람도 마찬가지다. 내가 좀 능력 있다고 내 입으로 어떻게 말하나? 소속사 홍보팀이 해줘야지. 소비자가 스마트폰의 5G 기술은 알아서 무엇 하나? 그건 SKTKT, LGU+ 전문가들의 몫이다.

배우 이미연이 광고에 나와 말한다. “운전은 한다. 차는 모른다.” 그렇다. 그녀가 정비를 알 필요는 없다. 자동차 정비서비스 SK스피드메이트 광고다. 이영애도 폰으로 밖에서 집안 전등 끌 수 있는 거 아느냐고 묻자, 난 그런 거 몰라.”라고 대답한다. 그런 건 자이 아파트가 다 해주니까.

그게 바로 그 유명한 "소비자 인사이트(Consumer insights)".

정상수(청주대학교 미디어콘텐츠학부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실버미러 2018-12-04 15:23:01
미소가 절로나는^^ 해피 크리스마스입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남부순환로 2621 (서브원 강남빌딩) 11층 1113호
  • 대표전화 : 02–6971-0609
  • 팩스 : 02–6971-06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호
  • 법인명 : (주)크리에이티브솔루션즈
  • 제호 : 매드타임스(M@D Times)
  • 등록번호 : 서울 아51547
  • 등록일 : 2018-11-20
  • 발행일 : 2018-11-11
  • 발행인 : 이의자
  • 편집인 : 최영호
  • 매드타임스(M@D Time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매드타임스(M@D Tim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okiman@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