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스 스터디] 젝시믹스 코스메틱 론칭 캠페인

[케이스 스터디] 젝시믹스 코스메틱 론칭 캠페인

  • 최영호 기자
  • 승인 2021.05.1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고주 : 젝시믹스
대행사 : 디메이저

[ 매드타임스 최영호 기자 ] 코로나로 인해 누구나 마스크를 써야 하는 상황. 그러다 보니 립케어 제품은 사실상 외면받기 쉬운 상황이다. 그런데 이런 시장에 과감하게 도전장을 낸 브랜드가 있다. 바로 젝시믹스. "어, 제시믹스는 레깅스 아냐?" 맞다. 대표적인 레깅스 브랜드다. 젝시믹스는 코스메틱 라인을 출시하며, 첫번째 제품으로 립 틴트를 내놓았다. 디메이저는 젝시믹스의 브랜드 특성인 애슬레저를 애슬레저 뷰티로 연결하며 뛰어난 제품력을 감각적인 광고로 표현했다.

1. 기획의도

국내 레깅스 브랜드 판매 압도적 1위 젝시믹스에서 코스메틱 라인을 출시함과 동시에 메인 제품인 립 틴트를 론칭했다. 운동하는 사람들에게 잘 알려진 애슬레저 웨어인 젝시믹스는 단순 웨어 그치지 않고 애슬레저 뷰티의 선도적인 브랜드로서 소비자들에게 인식시킬 필요가 있었다. 젝시믹스 코스메틱의 메인 제품인 립 틴트는 잘 지워지지 않고 고정력이 뛰어나, 코로나 시국에 가장 적합한 제품이라는 사실에서 출발하게 됐다.

2. 전략적 배경 

젝시믹스 코스메틱 라인은 오프라인이나 타사 온라인몰에 입점하지 않고, 젝시믹스 자체 웹사이트 몰에서만 판매된다. 화장품을 온라인에서만 구매한다는 것은 소비자 입장에서는 애매하기만 하다.

젝시믹스는 이 점을 극복하고자 TVC 내에서 틴트가 가지고 있는 컬러들을 최대한 다양하게 보여주었고, 오프라인에서 직접 바르지 않아도 알 수 있게 제품의 텍스쳐를 표현했다. 그리고 제품의 주요 기능 중 하나인 ‘묻어나지 않음’을 다른 사물에 제품을 바른 입술을 갖다대는 액션을 통해 확실히 보여주어, 마스크를 쓰고 살고 있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제품임을 암묵적으로 표현하여 전달하였다.

또한 모바일인덱스를 통해 젝시믹스 코스메틱의 타깃인 MZ세대의 특성을 도출한 결과, 그들은 자신에게 꼭 필요한 제품만 사용하는 ‘가치소비’를 하고 있었고, 그들의 취향과 가치관이 굉장히 뚜렷하여 이 가치관이 곧 신념이 되기 때문에 이러한 신념을 받침해줄 브랜드를 찾고 있으며, Free-boundary zone을 지향하여 어떤 누구와도 쉽게 친구가 될 수 있는 자유로운 성향을 보이고 있었다. 이러한 MZ세대의 특성과 젝시믹스가 액티브하고 여성들이 주로 사용하는 브랜드라는 점을 연결, "나를 본연의 나로 표현해 주는 브랜드는 젝시믹스 코스메틱"이라는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었다.

또한 MZ세대들은 무엇이든 숨기지 않는 ‘Direct-Expression’이라고 정의를 내렸고, 이 성향이 곧 자신을 중심에 두고 상황을 앞서서 주도하는 ‘Pro-active’의 자세를 그려 나갈 수 있다는 타깃 인사이트를 통해 크리에이티브의 방향을 설정할 수 있었다. 결과 자신감이 넘치는 ‘나’, 다른 사람을 의식하지 않고 오롯이 자신에게 집중하는 ‘나’에 초점을 맞춰 TVC를 제작했다.

3. 크리에이티브 제작 의도

크리에이티브는 자신감 넘치고 자신의 개성을 보여주려는 이미지를 표현하기 위한 감각적인 비주얼과 심플한 메시지를 개발했다.

제품의 핵심 기능인 고정력은 유리창에 키스하는 모습을 모델이 행동으로 보여줌으로써 제품에 대한 확신을 전달했다. TCV의 메인 메시지는 제품의 색과 성분으로 인하여 물리적, 심리적으로 입술에 생기는 볼륨을 ‘Pump up the Volume’으로 표현했다.

또한 1987년에 발매된 영국 그룹 M|A|R|R|S의 노래, ‘Pump up the Volume’ 사용, 메시지와 일치시켰으며, 광고 전체의 분위기를 키치하게 표현했다.

4. 결과

광고주로부터 입술에 볼륨감을 주는 제품 USP 속성을 키워드화해 ‘Pump up the volume’ 이라는 직관적인 후킹송으로 1초만에 소비자의 시선을 사로잡았으며, 선명한 틴트 컬러라인업과 제품USP를 레트로하면서도 팝한 씬들로 세련되게 연출하였고 곡 특유의 리듬감을 살린 편집으로 경쾌하면서도 활동적인 젝시믹스만의 브랜드 아이덴티티까지 잘 반영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35길 137 (한국광고문화회관) 9층 한국광고총연합회
  • 대표전화 : 02–522-1120
  • 팩스 : 02-2144-075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호
  • 법인명 : (주)마카롱
  • 제호 : 매드타임스(MADTimes)
  • 등록번호 : 서울 아51547
  • 등록일 : 2018-11-20
  • 발행일 : 2018-11-11
  • 발행인 : 최영호
  • 편집인 : 최영호
  • 매드타임스(MADTime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매드타임스(MADTim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dtime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