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스트리밍, 급격한 시장 성장 및 광고 집행 플랫폼으로서의 잠재력 가져

모바일 스트리밍, 급격한 시장 성장 및 광고 집행 플랫폼으로서의 잠재력 가져

  • 김신엽 기자
  • 승인 2021.02.18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드저스트, ‘2021년 모바일 스트리밍 보고서’ 발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동안 글로벌 소비자의 52.5%가 스마트폰으로 비디오 콘텐츠 스트리밍 서비스 사용

[ 매드타임스 김신엽 기자 ] 모바일 측정, 광고 해킹 예방 및 사이버 보안 기업 애드저스트는 모바일 스트리밍 시장 트렌드 변화를 분석한 ‘2021년 모바일 스트리밍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온디맨드 엔터테인먼트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OTT 스트리밍 서비스는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으며, 모바일 기기 중심으로 소비 패턴이 변화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스트리밍 서비스가 출퇴근 시간에 가장 많이 사용된다는 예상과는 다르게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 이후에도 84%의 소비자가 동일하거나 더 많은 콘텐츠를 스마트폰으로 스트리밍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같은 시기에, 전 세계 52.5%의 소비자가 스마트폰으로 비디오 콘텐츠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했으며, 국내 소비자 또한, 54.4%로 비슷한 경향을 보였다.

애드저스트의 ‘2021년 모바일 스트리밍 보고서’는 한국, 미국, 영국, 독일, 터키, 일본, 싱가포르 및 중국 등 모바일 중심 국가에서 7,000명의 소비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전 연령대 소비자들의 스트리밍 서비스 이용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나아가 55세 이상의 응답자 중 중국(89.8%)과 터키(88.9%)에서 거의 90%의 소비자가 매일 또는 최소 일주일에 한 번 이상 스마트폰으로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한다고 응답했으며, 국내에서도 55세 이상 응답자 중 74.3%가 동일하게 답했다.

지즈버트 폴스(Gijsbert Pols) 애드저스트 제품 전략 담당자는 “전 세계 모든 연령대의 소비자들이 모바일 스트리밍 서비스를 일상적으로 사용함에 따라, 마케팅 강화 및 모바일 분석 최적화에 대한 기회가 증가하고 있다”며, “소비자가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하는 방법 및 시간을 식별하고 마케팅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채널 및 캠페인을 파악하여, 고객 생애 가치가 높은 대규모 충성 사용자를 확보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애드저스트 보고서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우선, 대부분의 소비자는 하루에 최소 한 번 이상 모바일 기기로 스트리밍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스트리밍 서비스 사용률이 가장 높은 국가는 중국(93.8%), 터키(91.9%), 한국(86.2%)으로 나타났으며, 미국(69.4%), 일본(57.2%), 영국(45.7%)이 그 뒤를 이었다.

전 세계 전 연령대 소비자들이 스트리밍 서비스를 세션 당 최소 1시간 이상 사용한다고 응답했으며, 짧은 분량의 콘텐츠뿐만 아니라 드라마나 영화와 같은 긴 분량의 콘텐츠도 스트리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 스트리밍을 가장 많이 사용하는 밀레니얼 세대는 평균 세션 또한 94.2분으로 가장 길었으며, Z세대가 87.6분으로 그 뒤를 이었다. 나아가 애드저스트는 55세 이상 사용자의 평균 세션이 65분으로 가장 낮았지만, 이는 점점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스트리밍 및 온디맨드 엔터테인먼트 서비스에 대한 지출이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미국(월 평균 33.58달러)와 영국(월 평균 34.82달러)에 비교하여 국내 소비자들의 지출 비용이 월 평균 42.68달러로 가장 높았다.

한편, 애드저스트는 커넥티드 TV(Connected TV; CTV)의 성장으로 세컨드 스크린(second-screen)의 사용이 전세계적으로 확산됐다고 밝혔다. 설문조사 응답자 중 76%가 TV 시청 중 모바일 기기를 사용한다고 답했으며, 이러한 경향은 싱가포르 및 중국(85%), 미국(83%), 한국(80.5%)에서 가장 많이 나타났다.

소비자들은 세컨드 스크린으로 소셜 앱(65.4%)을 가장 많이 사용했으며, 은행 앱(54.9%)과 게임 앱(44.9%)이 그 뒤를 이었다. 아태지역에서는 중국(65.2%), 싱가포르(48.2%), 한국(36.6%) 순으로 배달 음식 앱 사용률도 높은 것으로 기록됐다.

이에 따라 마케팅 전략의 일환으로 QR코드를 통해 모바일 앱 다운로드를 유도하는 등 듀얼 스크린 트렌드에 맞춰, TV광고에 콜 투 액션(Call-to-action; CTA)를 설정하고, 브랜드의 새로운 상호작용 경험을 두 기기에서 제공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35길 137 (한국광고문화회관) 9층 한국광고총연합회
  • 대표전화 : 02–522-1120
  • 팩스 : 02-2144-075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호
  • 법인명 : (주)마카롱
  • 제호 : 매드타임스(MADTimes)
  • 등록번호 : 서울 아51547
  • 등록일 : 2018-11-20
  • 발행일 : 2018-11-11
  • 발행인 : 최영호
  • 편집인 : 최영호
  • 매드타임스(MADTime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매드타임스(MADTim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dtime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