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외식 트렌드는 "코로나를 피해서 홀로 즐기는 만찬"

2021년 외식 트렌드는 "코로나를 피해서 홀로 즐기는 만찬"

  • 채성숙 기자
  • 승인 2020.11.24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년 외식 트렌드는 ’홀로만찬’, ’진화하는 그린슈머‘, ’취향 소비’, ’안심 푸드테크‘, ’동네 상권의 재발견‘
농림축산식품부, 빅데이터 분석 및 외식 관련 전문가 20명, 소비자 2,000명 대상 설문조사를 통해 선정

[ 매드타임스 채성숙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2021년 외식 경향(trend)을 이끌어갈 키워드로, ‘홀로 만찬’, ‘진화하는 그린슈머’, ‘취향 소비’, ‘안심 푸드테크’, ‘동네 상권의 재발견’을 선정했다. 

출처 농식품부

이번에 발표한 5개 키워드는 외식문화·소비성향·영업전략 등과 관련된 단어 1,423개를 수집하고, 그 중 문헌조사와 전문가 설문조사 및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도출된 20개 단어에 대해 소비자(2,000명)와 전문가 대상 설문 조사를 거쳐 최종 선정되었다. 

코로나 시대 외식, "혼자서 즐기는 안심 만찬"

‘홀로 만찬’은 1인 가구 증가 및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확산된 혼밥 문화와 다앙한 1인용 배달음식 출시 등으로 혼자서 원하는 장소에서 원하는 식사를 선호하는 외식 경향을 말한다.

‘진화하는 그린슈머’는 환경보호, 동물복지 등 윤리적 가치에 따라 소비를 결정하는 가치소비가 늘어나면서, 소비자가 친환경 포장재 사용, 대체육 소비, 채식주의 등을 추구하는 현상을 의미한다.

출처 농식품부

‘취향 소비’는 ‘80년부터 ’04년생 소비자 중심으로 취향에 따른 체험소비와 구독서비스 이용, 복고풍의 재유행, 이색 식재료 조합과 음식과 패션 브랜드 간 조합 등을 선호하는 경향을 뜻한다.

‘안심 푸드테크’는 편리한 외식소비와, 위생·안전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증가하면서 정보통신 기술을 이용한 비대면 예약·주문·배달·결제 등의 서비스 이용이 증가하는 현상을 말한다.

‘동네 상권의 재발견’은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거주지 인근의 배달 음식점 등 식당 이용이 늘어나면서 동네 맛집, 동네 상권 등에 대한 관심과 소비가 증가하는 현상을 의미한다.

출처 농식품부
출처 농식품부

선호하는 음식은 한식, 치킨, 패스트푸드..음식점 방문 시 청결도가 중요

또한, 농식품부는 2020년도의 외식 소비행태 조사 결과도 발표했다.

올해 소비자가 선호하는 음식(중복응답)은 방문외식의 경우 한식(75.4%), 배달외식은 치킨(55.0%), 포장외식은 패스트푸드(42.3%)로 조사되었다.

소비자가 음식을 선택할 때에는 맛과 가격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그 다음으로 음식점을 방문하는 경우에는 청결도를, 배달음식의 경우 배달비용을 포장음식의 경우 음식의 양을 고려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35길 137 (한국광고문화회관) 9층 한국광고총연합회
  • 대표전화 : 02–522-1120
  • 팩스 : 02-2144-075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호
  • 법인명 : (주)마카롱
  • 제호 : 매드타임스(MADTimes)
  • 등록번호 : 서울 아51547
  • 등록일 : 2018-11-20
  • 발행일 : 2018-11-11
  • 발행인 : 최영호
  • 편집인 : 최영호
  • 매드타임스(MADTime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매드타임스(MADTim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dtime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