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이전과 이후, 광고 업계의 변화
코로나 이전과 이후, 광고 업계의 변화
  • 온누리DMC
  • 승인 2020.06.02 0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97년 IMF, 2008년 금융 위기, 2020년 코로나 바이러스.

위기는 10년마다 돌아왔고, 이 때마다 비즈니스 패러다임은 변화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가 창출되었다.

1997년 IMF 시기에는 네이버, 다음과 같은 인터넷 서비스가 크게 성장했으며, 2008년 금융 위기 때는 스마트폰이 등장하면서 애플과 삼성전자가 성장했고 쿠팡, 카카오와 같은 새로운 비즈니스가 창출되었다.

2020년 코로나 시기에도 역시, 이전 방식과 변화되는 방식이 합쳐져 새로운 사업 모델이 창출되고 있다. 온∙오프라인을 겸하는 산업군의 광고주들은 급감하고 커머스, 게임 분야에서 광고 예산을 많이 집행하고 있다.

앞으로의 리테일, 커머스 시장은 모바일 커머스 위주로 돌아갈 것이고, 쿠팡, 네이버, 카카오, 롯데, 위메프, 티몬 등의 기업들은 모바일 커머스 사업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35길 137 (한국광고문화회관) 7층 한국영상광고제작사협회
  • 대표전화 : 02–522-112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호
  • 법인명 : (주)마카롱
  • 제호 : 매드타임스(MADTimes)
  • 등록번호 : 서울 아51547
  • 등록일 : 2018-11-20
  • 발행일 : 2018-11-11
  • 발행인 : 최영호
  • 편집인 : 최영호
  • 매드타임스(MADTime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매드타임스(MADTim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dtime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