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M, 세계 광고시장 전망...올해 재앙이라기 보다는 후퇴

그룹M, 세계 광고시장 전망...올해 재앙이라기 보다는 후퇴

  • 한수경 기자
  • 승인 2020.12.09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매드타임스 한수경 기자 ] 그룹M은 미국, 영국 등 주요 국가 광고경기 전망에 이어, 세계 광고전망에 대한 보고서를 발표했다.

그룹M은 올해를 미디어 사업에 있어서 업계를 뒤흔드는 경제 대재앙이라기보다는 가벼운 후퇴로 기억될 것이다고 예측했다. 대공황 이후 최악이 될 세계 경제의 암울한 현실에도 불구하고, 광고는 상대적으로 잘 견뎌냈고, 올해 세계 광고시장은 미국 정치광고 제외하고 5.8%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6월 11.9% 감소 전망 보다는 훨씬 좋지만, 2019년 성장률 8.7%에 비하면 여전히 큰 폭으로 하락했다.

단순화와 함께, 경기 침체와 새로운 소비자 행동으로 기업들은 전자상거래 모델에 빠르게 적응해야 했고, 디지털 광고는 이에 따른 혜택을 받았다. 전자상거래가 계속 성장할 것으로 기대됨에 따라 디지털 광고와 퍼포먼스 기반 마케팅은 새로운 기준이 될 것이다. 이에 따라 2021년 세계 광고시장 성장률을 6월 8.2%에서 12.3%로 수정했다.

그리고 미국, 중국, 일본, 영국, 독일, 프랑스, 한국, 캐나다 등 8대 시장은 2020년에는 6.2%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중국을 제외한 7개 시장이 역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반면, 2021년에는 미국 11.8%, 중국 15.6%, 일본 12.4%, 영국 12.4%, 독일 4.6%, 프랑스 7.2%, 한국 1.6%, 캐나다 15.1% 등 이들 국가가 모두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글로벌 2020년 연말 전망 보고서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1. 디지털 광고

2020년 미국의 정치광고를 제외, 8.2%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6 년 동안 전 세계적으로 20% 이상 증가한 것을 포함, 거의 10 년 동안 두 자릿수 성장에 이은 것이다. 

아마존·페이스북·구글 등 순수 플레이 미디어 소유자를 위한 디지털 광고는 2021년 광고의 61%가 될 것이다. 이 점유율은 30.6%에 불과했던 2015년 이후 두 배로 늘었다. 

2024년까지 디지털 광고가 전세계적으로 66%의 점유율을 차지할 것으로 그룹M은 예상했다.

2. TV광고

미국 정치광고를 제외한 TV광고는 올해 15.1% 감소한 뒤 내년 7.8%로 반등할 것으로 보인다. 전통적 미디어 소유자의 스트리밍 활동(주로 연결된 환경)과 관련된 광고를 포함한 디지털 확장 및 관련 미디어는 올해 7.8%, 내년에는 23.2% 성장할 것으로 예상한다.

3. 옥외 광고

디지털 옥외 매체를 포함해 2020년 한 해 동안 31% 감소할 것으로 추산된다. 내년에는 18%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부분적인 반등을 보일 것이다. 

2021년 이후에는 옥외 광고가 한 자릿수 초중반으로 성장, 일반적으로 전체 광고에서 차지하는 점유율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한다. 그러나 대형 브랜드들이 더 많은 예산을 미디어에 배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4. 시네마

데이터를 합리적으로 추정할 수 있는 시장에 대한 글로벌 예측에서 새롭게 분리되었다. 글로벌 부문은 30억 달러 미만의 수익을 올렸을 것으로 보이고, 세계 대부분의 시장에서 주요 스튜디오 출시가 없었기에 2020년에는 75% 이상 감소했을 가능성이 높다.

5. 인쇄매체

신문과 잡지를 포함한 인쇄 광고는 올해 25%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는 최근 높은 한 자릿수 하락에 비해 현저한 가속도가 붙었다. 

대부분의 시장에서 인쇄물은 광고주 지원이 없어 콘텐츠에 대한 투자가 악순환을 겪을 가능성이 높아 소비자의 참여를 끊고, 이로 인해 광고주들이 더욱 참여를 끊게 된다. 특히 출판사들이 소비자를 위한 콘텐츠 제공과 광고주들을 위한 마케팅 솔루션에 더 적극적으로 투자하는 경우는 예외일 것이다.

6. 오디오 광고

광고주들이 운전과 같은 외출 활동에 부분적으로 의존하기 때문에 2020년 동안 24% 감소할 가능성이 있다. 지상파 방송사의 스트리밍 서비스와 디지털 지향적인 경쟁사 및 팟캐스트를 포함한 디지털 확장은 마케터들에게 더 매력적으로 만드는 데 도움이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35길 137 (한국광고문화회관) 9층 한국광고총연합회
  • 대표전화 : 02–522-1120
  • 팩스 : 02-2144-075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호
  • 법인명 : (주)마카롱
  • 제호 : 매드타임스(MADTimes)
  • 등록번호 : 서울 아51547
  • 등록일 : 2018-11-20
  • 발행일 : 2018-11-11
  • 발행인 : 최영호
  • 편집인 : 최영호
  • 매드타임스(MADTime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매드타임스(MADTim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dtimes@naver.com
ND소프트